Skip to content

조회 수 362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제 사슴의 동산에서 인턴전도사 채용을 위한 시험과 면접이 있었다.

그곳에 두 분 목사님 자녀가 그것도 형제가 목회 지망을 한것이다.

가장 최근에 조기 명예 퇴직하신 김 ○ ○ 목사님,  일명 돌멩이 목사님(동해에 거주하심)

  두 아드님이 함께 나란히 시험에 응시...

 

 

또 한 분의 목사님은 금곡교회 시무하시는 정 ○ ○ 목사님   역시 두 형제가 나란히 목회 지망을...

 

 

한명의 자녀도 목회지망을 하게 하는것이 쉽지 않은데 그것도 두 형제가  아!! 정말 부럽다.

그리고 정말 존경하고픈 부모님들이시네요  얼마나 하나님이 기뻐하실까? 너무 부럽습니다.

대를 이어 아버지의 성업을 물려 받는다면 얼마나 진지하게 그리고 최선을 다하여 장인정신[匠人精神 ] 으로

목회를 하게 될까? 그 전통이 얼마나 값진 유산이 될까? 하는 것을 생각할 때 하나님의 은혜가

너무나 감사하게 여겨 졌습니다.

세속화된 이시대에 그래도 하나님께 충성하는 가정이 있구나?...

대부분 오히려 목회자의 가정에서 목회자가 나는것이 쉽지 않은데 이 두분 목사님 가정에서는 두 아드님들이

아버지의 목회를 이어받아 부모님께 효도를 나아가서는 하나님께 영광 돌리고자 하는 것을 볼 때에 너무

가슴이 뭉클해지고 감동이 됩니다.

어떻게 교육시키셨으면 두 자녀가 아버지의 목회를 하고 싶어할까?

돈을 많이 받는것도 아니고, 명예가 있는것도 아닌데 무얼보고...!!

도대체 어떤 모본을 보이셨길래 남들이 도저히 꿈도 꾸지 못할 일을 자녀들을 통해서 이루게 되는 것일까?

두 분 목사님과 사모님 가정에 절로 고개가 숙여집니다.

두 분 목사님 가정은 정말로 이시대에 존경과 찬사를 받으셔야 마땅한 가정입니다.

그리고 진정 하나님께 영광 돌립니다.

 
  • ?
    노루모산 2018.10.30 00:19
    백과 사전 참고
    장인정신[匠人精神 ]
    자기가 하고 있는 일에 전념하거나 한 가지 기술을 전공하여 그 일에 정통하려고 하는 철저한 직업 정신을 말함. 우리 민족은 예로부터 일정한 직업에 전념하거나 한 가지 기술을 전공하여 그 일에 정통한 사람을 '장이'라고 하였는데, 이것은 우리 민족의 정신 속에 내면화되어 있는 철저한 장인 정신과 직업 윤리의 한 표현이다. 즉 '장이'는 순수한 우리말로 전문가를 뜻하는데, 사람이 전력을 다하여 연구할 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되는 것에 자기의 최선을 다하는 철저한 장인 정신의 소유자를 말한다. (땜장이 석수장이 나중에 발음하기 쉽게 쟁이로 바뀌어지게 됨)

    장인정신이란 무엇을 만드는 사람의 신념같은 것이며 해당업의 종사자로서
    해당 제품을 생산하는데 있어 일체의 사욕없이 최선을 다한다는 정신입니다
  • ?
    충성만 2018.11.02 04:56

    환장하긋습니다.
    이단 아버지 만나
    이단교회에 태어나
    두 생명이 또 이단교회 목사되는게 머나 부러운가?

     

    정말 부러우려면
    바른복음을 알고
    재림교회를 깨우는 진정한 복음의 일꾼이 된다면

    그래서 아버지 이단을 극복한다면...얼마나 좋으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오케이, 오늘부터 (2014년 12월 1일) 달라지는 이 누리. 김원일 2014.11.30 8038
공지 게시물 올리실 때 유의사항 admin 2013.04.06 38081
공지 스팸 글과 스팸 회원 등록 차단 admin 2013.04.06 53928
공지 필명에 관한 안내 admin 2010.12.05 85768
1247 우리 모두의 말장난 2 file 김균 2017.09.23 181
1246 늙은이의 시간개념 1 file 김균 2017.09.23 131
1245 선악과는 과연 무엇인가? 하주민 2017.09.22 59
1244 억울한 누명을 쓴 하나님의 항변-I 1 정 석 진 2017.09.22 111
1243 내부 고발자(또 한 여인) 범어사 2017.09.22 64
1242 빈민가 천사(한 여인). 범어사 2017.09.22 45
1241 개 짖는 소리 4 file 김균 2017.09.21 222
1240 이스마엘의 답변: 그래, 나 종년을 에미로 둔 서자다. 근데 있지, (바울을 포함한) 늬들 구원론 갑론을박에서 내 이름은 좀 빼주라. 3 김원일 2017.09.20 199
1239 히딩크가 한국에 다시오면? 히딩크이별눈물 마지막탄 / 2002년 월드컵 전설 대한민국 2017.09.15 69
1238 맴아픈자 님: 경고 김원일 2017.09.13 190
1237 질병을 통한 인류감축이 시작되었다!!몬산토 제약회사 빌게이츠의 마수에 한국은 점령됐다!! 3 눈장 2017.09.13 94
1236 재림교 목사,당신들 뭐야! 2 재림목사뭐하냐? 2017.09.12 285
1235 마22장의 비유-이 글은 속초에 계시는 견고한 토대 어느 분에게 드립니다 4 김균 2017.09.12 234
1234 우리시대의 깃발과 예수. 2 재림목사뭐하냐? 2017.09.12 89
1233 부산 지명 소개 시사인 2017.09.12 70
1232 파파이스(158회.이명박의 국가 돈 빼먹기.. 등) 1 범어사 2017.09.08 41
1231 도대체 믿음이 무엇이고? 1 하주민 2017.09.07 107
1230 당신은 존엄한 인간"이라고 말해주는 이들 덕분에, 인권은 조금씩 우리 곁으로 다가온다. 범어사 2017.09.06 38
1229 나도 많이 비겁했다. 1 범어사 2017.09.05 123
1228 미국의 북한 선제공격 시나리오 알림 2017.09.05 92
1227 어떤 푸념 시골생활 2017.09.04 64
1226 정의는 죽지 않는다 2 fact 2017.09.03 84
1225 1930년대에서 온 북한 성경책- 현재 20만명 기독교인이 있다 한국사람 2017.09.03 62
1224 포도원과 교회 여우 2017.09.02 43
1223 제 22회 미주 재림 연수회 (동부) file 새벽별 2017.09.02 51
1222 구월이 오면 산울림 2017.09.02 65
1221 눈장님 보십시요. 2 범어사 2017.09.01 83
1220 누가 율법주의자인가? 1 하주민 2017.08.31 79
1219 멕시코에 남겨진 우리 한민족의 흔적들( 1,2,3, 강의) 한국사람 2017.08.31 54
1218 눈장님 보십시요....정치인 믿을 놈 하나 없다고?..이제 눈을 뜨시기 바랍니다. 6 범어사 2017.08.30 118
1217 일본 상공을 조용히 지나간 북한미사일 2 요격기 2017.08.29 85
1216 눈장님 보십시요. 2 범어사 2017.08.28 108
1215 비트코인(Bitcoin)이 세상을 얼마나 바꾸어 놓을 것인가? 무실 2017.08.28 91
1214 그날 그 자리에 창녀들이 있었다. 3 지경야인 2017.08.28 115
1213 (눈장님 보십시요)....TNT·클레이모어·수류탄까지..계엄군, 광주서 '전쟁'을 했나 2 범어사 2017.08.27 65
1212 (눈장님 보십시요)....5·18 영웅 故 안병하 2 범어사 2017.08.27 91
1211 북한에서 5.18과 관련해서 왜 이렇게 자세한 영상을 갖고 있나요? 2 눈장 2017.08.26 120
1210 택시 운전사 보고 울다 2 지경야인 2017.08.26 115
1209 자신을 아는 사람이 있습니까? 1 하주민 2017.08.26 44
1208 영문, 한글, 일어, 중국어 과정책 내용을 볼 수 있는 곳이 어디 있는 지 가르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감사 2017.08.25 25
1207 여호와의 증인 그들을 존경할 수 밖에 없는 이유 6 참종교인 2017.08.25 207
1206 자유한국당, 해체가 답이다....보수신문에서 그나마 읽을 만한 칼럼 한 꼭지. 2 사라져야할 유신보수 2017.08.24 52
1205 5.18 광주민주화 운동 그 속에 묻힌 또하나 진실 못밝히나 안밝히나--x 관리자에 의해 본문 삭제 4 눈장 2017.08.24 83
1204 북한은 미국의 선제타격에 무력 대응 못한다. 3 한국사람 2017.08.23 99
1203 5·18 당시 미군에게서 " 한국 공군이 도시에 폭탄을 떨어뜨릴 계획을 세웠다" 는 말 들었다 -피터슨 목사 jtbc 2017.08.21 41
1202 영초언니 5 알림 2017.08.20 141
1201 5.18 광주사태는 폭동도, 민주화운동도 아니었다. 북한 공작조가 남남갈등을 일으켜 내란 봉기를 시도한 사건이었다.-관리자에 의해 삭제 12 눈장 2017.08.19 214
1200 땅 짚고 헤엄치기 1 하주민 2017.08.19 79
1199 프린스턴 대학, 우드로 윌슨, 매리앤 앤더슨, 아인슈타인, 그리고 지난 주말 3 김원일 2017.08.16 175
1198 힐링 님, 아래의 글을 내려주시기 바랍니다. 2 김원일 2017.08.14 200
1197 Tom & Jerry 만평 2017.08.13 78
1196 세상은 김정은의 것도 트럼프의 것도 아닌, 이 북한 소녀의 것이다. 2 김원일 2017.08.12 171
1195 [북미간 갈등을 어떻게 이해할까] 2017년 8월 9일(수) 뉴스룸, 8월 3일(목) 썰전 CPCKorea 2017.08.11 51
1194 비유 5 하주민 2017.08.04 175
1193 '엄마'가 된 '남자 출산 2017.08.02 92
1192 죽음, 그 뒷처리 사후 2017.08.02 99
1191 장래사를 진술하라, 후래사를 보이라. 김운혁 2017.08.01 80
1190 육군 대장 가족의 노예로 전락한 공관병 . 1 똥별 2017.07.31 98
1189 복음은 하늘나라에서부터 시작되었다, 2 하주민 2017.07.31 90
1188 남편과 항상 같이 있어도 행복한 법 1 사이 2017.07.31 107
1187 10세 소녀때 Jackie Evancho의 넬라판타지아, 9세 소녀 Amira Willighagen의 O mio babbino caro 1 눈장 2017.07.27 111
1186 가인에게 주신 안식의 표징 김운혁 2017.07.26 83
1185 두 어린이 3 나눔 2017.07.25 189
1184 안식일과 무지개 (영상) 김운혁 2017.07.25 67
1183 율법에서 일점일획도 결코 없어지지 아니하고 마침내 다 성취되리라 8 하주민 2017.07.20 239
1182 거꾸로 성조기. 병아리 2017.07.16 107
1181 비 나리는 날 3 폭우 2017.07.14 191
1180 고려인 1 무실 2017.07.14 150
1179 최근에 일어난 컴퓨터 랜섬 웨어의 피해를 통해 배우는 것들 무실 2017.07.14 74
1178 사람이 해(태양)아래서 하주민 2017.07.13 78
1177 입양인 출신 프랑스 장관? 진짜 입양인의 세계는 참혹하다 고아 2017.07.12 111
1176 밥하는 동네 아줌마 1 file 김균 2017.07.12 235
1175 명진스님(5) 但知不會 是卽見性----다만 알지 못함을 아는가, 그것이 깨달음이다. 1 에르미 2017.07.10 71
1174 제 22회 미주 재림 연수회 (동부) file 새벽별 2017.07.08 499
1173 등교길 하 날자 2017.07.07 8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

Copyright @ 2010 - 2019 Minchoquest.org. All rights reserved

Minchoquest.org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